SC Lowy, 조은저축은행 잔여 지분 취득 완료

홍콩계 글로벌 투자그룹인 SC Lowy가 2018년 4월 17일 유일피이투자가 가지고 있던 조은저축은행의 모든 잔여 지분(우호지분을 포함한 49.9%)을 모두 인수하였다.

거래 당사자들인 SC Lowy는 홍콩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채권 투자에 전문화된 국제적인 금융투자그룹이다. 유일피이투자는 기업 구조조정에 특화된 바이아웃 투자 전문회사이다.

이번 취득을 통해 SC Lowy는 조은저축은행의 지분율을 99.8%로 높이게 되어 지배구조가 강화되었으며 유일피이투자는 2013년 10월부터 공동으로 투자하였던 지분에 대하여 성공적인 exit을 하게 되었다.

SC Lowy와 유일피이투자는 2013년 조은저축은행을 인수한 후 추가적으로 골든브릿지저축은행의 자산도 성공적으로 인수한 바 있다. 인수 이후 자산규모를 1000억원에서 3000억원까지 증가시켰으며, 자본잠식이었던 회사를 15%의 자본수익률(ROE)을 달성하는 회사로 바꾸어 놓았을 뿐만 아니라, 당시 20명이었던 직원이 현재 57명에 이르는 등 질적인 성장과 양적 성장을 동시에 이루게 되었다. 또한 이러한 일련의 과정을 통하여 SC Lowy는 한국의 저축은행 산업 및 금융 시장 전반에 대한 학습과 이해를 높이게 되었다.

SC Lowy의 최고투자책임자(CIO)인 이수천 대표는 “조은저축은행 잔여 지분에 대한 투자는 SC Lowy가 한국 금융 시장의 미래에 대한 강한 확신을 반영한 것이며 SC Lowy가 거둔 아시아와 유럽 시장에서의 성공 경험을 살려 은행 플랫폼에 적용하고 SC Lowy의 글로벌 성장 전략과 통합시키는 것”이라고 말했다.

유일피이투자는 이번 거래를 통하여 약 4년만에 투자이익을 실현함으로써 확실한 트랙 레코드를 얻게 되었다. 또한 SC Lowy는 장기적 관점에서 현지 입지를 강화 하는 전략에 부합하는 성과를 달성 하였다.

양사는 조은저축은행 지분 변화 이후에도 한국 및 아시아 시장에서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유지할 것이다.

SC Lowy는 채권투자(Fixed Income)에 특화된 글로벌 금융그룹이며 임직원들로 구성된 주주로 운영되는 회사이다. 발행시장 및 유통시장에서의 채권거래, 대출, 특수 상황(Special Situation) 회사에 대한 투자를 영위하고 있다. 호주, 아시아, 유럽, 중동 및 미주 지역의 에너지, 인프라, 제조, 통신 및 미디어, 금속 및 광업, 소매, 금융, 해운 및 부동산에 투자 한다. 2009년에 설립되어 홍콩소재 본사를 중심으로 현재 전 세계 주요 금융 중심지에서 100명 이상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SC Lowy는 국제은행, 지역은행, 연기금, 자산관리회사, 헤지 펀드, 사모 펀드, 고액자산가 및 기업 등을 포함한 800개 이상의 글로벌 기관 고객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유일피이투자는 다양한 SI network를 보유하고 있으며 PEF를 중심으로한 기업구조조정에 특화된 회사이다. 특히 금융기관, 기계 및 금속, 플랜트, 방위산업 등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다.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보내는 중입니다..

카디널스 2018    © THEBELL FESTIVAL  ., 모든 권리 보유

로그인하세요.

또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

Create Account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