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동계 올림픽·패럴림픽 기간 중 외국인의 강원도 내 신용카드 지출액 전년 대비 159% 증가

‘2018 평창 동계 올림픽과 패럴림픽’ 기간 중에 강원 지역에서 외국인이 사용한 신용카드 지출액은 총 189억 원으로, 2017년도 같은 기간의 지출액 73억 원에 비해 15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관광연구원(원장 김정만)과 ㈜신한카드(대표이사 임영진)와 협업해 ‘2018 평창 동계 올림픽과 패럴림픽’ 기간 중에 강원 지역에서 외국인이 사용한 신용카드[VISA, MASTER, American Express, JCB, 銀聯(은련)]의 사용 내역을 분석해 잠정 결과를 발표했다.

동계 올림픽 기간 외국인의 강원 지역 신용카드 지출액은 165억 원, 194% 증가

평창 동계 올림픽 기간(2월 9일~25일) 중 외국인이 강원도에서 사용한 신용카드의 총지출액은 165억 4천만 원으로, 2017년도의 같은 기간 지출액 56억 3천만 원 대비 194%의 증가율을 보였다.

국가별 지출액은 ▲ 미국 35억 9천만 원(21.7%), ▲ 중국 32억 7천만 원(19.8%), ▲ 일본 11억 원(6.6%) 등의 순으로 높았다. 미국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83.5% 증가했고 중국은 36.5%, 일본은 134.1% 각각 증가했다. 증가율만 볼 때 러시아는 587.4%, 스위스는 573.5%, 캐나다는 502.2% 순으로 증가율의 폭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출 업종 분야는 숙박(58억 5천만 원), 음식(51억 8천만 원), 쇼핑(39억 1천만 원), 교통(3억 1천만 원) 등의 순으로 높았다. 2017년 같은 기간 대비 숙박은 83.3%, 음식은 912.3%, 쇼핑은 416.8%, 교통은 708.2%가 각각 증가했다. 아울러 공연, 피부미용, 이용·미용 등의 체험 분야 지출액(2억 원) 또한 전년 같은 기간 대비 478.8% 증가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강릉시 74억 1천만 원, 평창군 56억 2천만 원, 속초시 8억 6천만 원, 정선군 8억 2천만 원의 순으로 지출액이 높았다. 전년 같은 기간 대비 ▲ 강릉시 631.3%, ▲ 평창군 76.7%, ▲ 속초시 494.3%, ▲ 정선군 182.1%의 증가율을 나타났다.

패럴림픽 기간 외국인의 강원 지역 신용카드 지출액은 23억 원, 41.6% 증가

3월 평창 동계 패럴림픽 기간(3월 9일~18일) 중 외국인이 강원도에서 사용한 신용카드 지출액은 23억 3천만 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 16억 5천만 원 대비 41.6%의 증가율을 보였다.

국가별로는 ▲ 미국 5억 2천만 원, ▲ 중국 4억 4천만 원, ▲ 일본 2억 3천만 원 순으로 지출했다. 전년 같은 기간 대비 중국은 81.6%, 미국은 15.9% 증가했으나, 일본은 17.3% 감소했다.

업종별로는, 숙박에서 11억 4천만 원을 지출해 전년 같은 기간 7억 원 대비 61.2% 증가했다. 다음으로는 음식(4억 8천만 원), 쇼핑(4억 3천만 원) 등의 순으로 지출했으며, 전년 같은 기간 대비 ▲ 음식은 211.3%, ▲ 쇼핑은 73.9% 각각 증가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외국인들이 한국에서 사용한 신용카드 지출 자료를 활용해 외국인들의 소비 성향을 지속적으로 파악하고 있다.”라며 “앞으로 스포츠, 문화 체험 등 외국인들이 참여하는 다양한 활동과 이에 대한 업종의 부가가치를 감안해 관광 분야뿐만 아니라, 다른 각 분야를 활성화하는 정책의 기초자료로 분석 자료를 활용해 나갈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보내는 중입니다..

카디널스 2018    © THEBELL FESTIVAL  ., 모든 권리 보유

로그인하세요.

또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

Create Account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