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청소년직업체험센터 허브갤러리, ‘토닥토닥 마음을 봄, Look in Mind 봄’ 전시 개최

봄꽃이 만개하는 계절에 어울리는 따듯한 감성의 전시가 온다. 서울시립청소년직업센터(이하 하자센터) 허브갤러리가 5일(목)부터 28일(일)까지 일러스트레이터 모유진의 개인전 ‘토닥토닥 마음을 봄(look in mind 春)’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코끼리, 꽃, 고양이 등을 모티브로 컬러풀한 색채를 사용해 따듯한 작품을 그려내는 모유진 작가의 연작 시리즈 및 스케치 소품 등 작품 48점을 소개한다. 또한 아트웍을 활용한 엽서, 캘린더, 작가의 그림책 ‘삼신코끼리의 여행’ 등의 상품 판매도 함께 이루어진다.

‘삼신코끼리의 여행’은 우리나라 전통적인 삼신할머니를 재해석한 삼신코끼리를 통해 한 생명이 이세상에 도착하는 여정을 작가 특유의 감성적인 글과 그림으로 풀어낸 그림책이다.

이번 전시는 아동미술교육전문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해온 모유진 작가의 첫 개인전으로 여성문화생산자 협동 조합인 무지개공방이 주최 주관하고 하자센터 허브갤러리가 후원한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여성문화생산자 협동 조합 무지개공방의 지현 이사는 “모유진작가는 현명하고 다정다감한 인성이 그대로 작품에 구현되는 작가로서 작품을 감상하는 관람자들에게 따뜻한 무언의 위로를 전하는 마력이 있다”며 “작가는 이미 2월 파일럿 전시를 통해 대다수의 여성 관람자들로부터 작가 특유의 컬러풀한 색채와 섬세한 터치에 대한 긍정적인 관람평을 받은 만큼 이번 허브갤러리에서 본격적인 전시를 통해 더 많은 관람객들이 모 작가의 따뜻한 감성에 공감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모유진 작가는 “일상을 살아내기 바빠 작가로서의 활동은 마음 한편 구석에 묻어두고 있었는데 무지개공방의 독려로 전시회를 개최하며 제 작품이 세상과 만날 수 있게 되었다”며 “일상에서 마주한 불안과 격동을 다스리기 위해 그렸던 작품들이 관람객들에게 잠시나마 따듯한 위로를 줄 수 있다는 평을 들으니 그저 감사할 뿐”이라며 개인전 개최 소감을 밝혔다.

한편 무지개공방은 영화, 음악, 미술, 디자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여성들이 모여 만든 문화 생산자 협동 조합으로서 프로젝트를 통해 서로의 작업을 응원하고 지지하며 든든한 울타리를 제공한다. 무지개공방은 첫 번째 프로젝트로 2016년 장윤주 감독의 두 번째 단편 영화 ‘모모(Momo)’를 제작했다. 2017년에는 페미니스트 가수 지현의 두 번째 음반 ‘나의 정원으로’를 제작하고 현재 동명의 음감회를 진행하고 있다. 모유진 작가의 전시회는 무지개공방의 세 번째 프로젝트로써 광주 지역에서의 전시 일정도 현재 논의 중에 있다. 추후 전시를 원하는 어떠한 기관이나 지역과도 전시 개최를 협의할 수 있다.

하자센터 허브갤러리의 담당자 이현숙은 “허브갤러리는 장르에 상관없이 더불어 사는 삶을 꿈꾸며 다양한 사람들과 소통하고 싶은 누구에게나 개방된 공간이다”며 “이번 모유진 작가의 전시를 통해 팍팍한 일상을 사는 지역 사회 주민들에게 잠시나마 휴식과 위로의 시간을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전시 기간 중 10시부터 7시까지(일, 월 휴관) 일반인들에게 공개 된다. 전시 기간 중 20일에는 채식 밥상과 함께 페미니스트 가수 지현의 음악이 있는 페미니즘 토크 음감회 ‘나의 정원으로’도 있을 예정이다.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보내는 중입니다..

카디널스 2018    © THEBELL FESTIVAL  ., 모든 권리 보유

로그인하세요.

또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

Create Account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